사람을 제일의 가치로 생각하는기업

Artist

제목 스트로크 타악기 앙상블


 스트로크 타악기 앙상블 Stroke Percussion Ensemble

젊고 패기에 찬 전문 타악기 연주자들로 현재 시립교향악단 및 법인 오케스트라 활동과 부산과 경남 지역에서 초.중.고등학교 타악기 전문 강사로 활동하고 있는 젊고 우수한 타악기 연주자들로 구성되어 있다. 클래식 음악의 격조 있는 매력과 현대 타악 앙상블의 독창성 장르와 분위기가 각각 다른 다양한 형식의 음악적 볼거리가 있으며, 전문적인 타악 음악의 특성이 부각되는 역동적이고 리드미컬한 타악 앙상블로 만날 수 있는 판타지 한 공연으로 타악기의 다양한 매력을 널리 알리고 있으며, 타악 앙상블의 저변을 확대하는 역할을 톡톡히 해오고 있다. 문화관광부 주체의 순회 공연 팀으로 부산에서 처음 선정되어 전국 순회연주중이며 바다축제, 통영국제음악제 초청, 윤이상 음악제 초청연주 등등 한국에서 타악기로 구성된 앙상 블팀 중 가장 대규모 구성과 레파토리를 가지고 있는 연주단체이다. 스트로크 타악기 앙상블은 오랜 시간 꾸준하게 준비해 온 다양한 타악 음악회를 대중 에게 제공하여, 건전한 문화를 창출하는데 힘쓰고 있다.

The performers are composed of young and ambitious professional percussionists who are active with Busan and Gyeongnam Philharmonic Orchestras and Symphonic Orchestras, and the young and outstanding percussion instructors who are lecturing at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You can meet with the charm of modern classical percussion ensemble genre and the originality of the atmosphere which has a variety of types, each with a different musical attractions. They present professional percussion music which is provided by dynamic and rhythmic percussion ensembles with percussion performance of the fantasy. Its role is to continue to expand the base for percussion ensemble to the public. Ministry of culture & tourism has selected this performing group in Busan for the first time to tour the country. The group is in the middle of touring the country and they have been invited to perform at the Sea Festivals, the Tong Young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and the Isang Yun Music Festival. It is the largest percussion ensemble team in Korea in its large-scale and a variety of repertoire. Stroke percussion ensemble has come a long way to present a wide variety of percussion concerts to the public and it is committed to creating a healthy culture.